최신 보안 뉴스

보안 및 IT 분야의 최신 뉴스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전해드립니다.

MS, 비밀번호 입력 방식 '퇴출'…생체인증 등 로그인 지원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MS)는 비밀번호 입력 없는 로그인 방식인 '패스워드리스'를 일반 사용자 대상으로 확대 적용한다고 16일 발표했다.

 

 


 

 

앞으로 MS 계정을 가진 일반 사용자는 아웃룩, 원드라이브, 패밀리 세이프티 등 주요 서비스에 생체인식, 일회용 비밀번호(OTP),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한 푸시 알림 등으로 로그인할 수 있다.

 

사용자는 MS 계정 사이트를 방문해 '고급 보안 옵션', '비밀번호 없는 계정 켜기' 등 설정으로 비밀번호 외 인증 방법으로 로그인 가능하다. 이번 패스워드리스 확대는 지난 3월 MS가 기업용 서비스인 '애저 액티브디렉토리(AD)'에 패스워드리스 기능을 적용한 데에 이은 행보다.

 

최근 MS가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이용자는 일반적으로 기억하기 쉬운 비밀번호를 만들기 위해 비밀번호 생성 시 가족 구성원 이름, 생일 등의 단어·숫자를 포함했다. 또 10명 중 1명은 모든 사이트에 동일한 비밀번호를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때문에 매초 약 579건, 매해 180억건의 비밀번호 해킹이 발생한다는 게 회사 측 분석이다.

 

 

더불어 이용자 15%는 비밀번호에 반려동물 이름을 활용하고, 40%는 기존 비밀번호에서 연결된 단어·숫자만 바꾸는 등 단순한 규칙으로 비밀번호를 업데이트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바수 자칼 MS 보안 부문 부사장은 "차세대 로그인 방식은 패스워드리스이며, MS는 모든 사용자에게 비밀번호 없는 인증을 장려할 것"이라며 "친숙하고 편리한 인증 경험을 통해 여러 기기와 서비스에 걸쳐 최고 수준의 보안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아이뉴스24 로고
  • 최은정 기자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