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보안 뉴스

보안 및 IT 분야의 최신 뉴스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전해드립니다.

'이력서' 파일 잘못 열면 정보 털리고 랜섬웨어 감염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

 


 

안랩(대표 강석균)은 입사지원 문서로 위장해 랜섬웨어와 정보유출 악성코드를 동시에 유포하는 사례를 발견했다고 3일 밝혔다.

 

공격자는 먼저 입사지원 내용으로 위장한 메일의 첨부파일 등으로 ‘이력서.alz’라는 이름의 압축파일을 유포했다. 안랩은 공격자가 주로 국내에서만 사용하는 압축 확장자를 사용한 것을 볼 때 국내 기업을 노린 것으로 추정했다.

 

사용자가 파일명에 속아 압축을 풀면 이력서와 지원서, 포트폴리오로 위장한 3개의 파일이 나타난다. 이 중 이미지 파일을 제외한 두 개의 파일은 문서 아이콘으로 위장한 악성 실행파일(.exe)이다.

 

PDF 파일로 위장한 ‘이력서(경력사항이랑 같이 기재하였습니다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파일을 실행하면 랜섬웨어에 감염돼 사용자 PC의 파일이 암호화된다. 문서 파일(.doc)로 위장한 ‘포트폴리오(경력사항이랑 같이 기재하였습니다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파일은 정보유출 악성코드를 포함하고 있어, 실행할 경우 사용자의 인터넷 브라우저 내 계정정보 등을 탈취한다.

 

이미지 파일인 ‘지원서(경력사항이랑 같이 기재하였습니다 잘 부탁드리겠습니다).jpg’는 실행해도 정상적으로 열리지 않는다. 이는 사용자가 나머지 두 개의 악성파일을 실행해보도록 유도하기 위한 것으로 추정된다.

 

  • ZDNet Korea 로고
  • 김윤희 기자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