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보안 뉴스

보안 및 IT 분야의 최신 뉴스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전해드립니다.

연말정산에 카카오·PASS 등 민간 전자서명 쓴다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

 


 

정부24, 홈택스 등 주요 공공웹사이트에 민간 전자서명이 도입된다. 오는 15일부터 시작되는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에도 기존 공동인증서(공인인증서)뿐 아니라 카카오·통신사PASS 등 민간 전자서명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정부는 오는 13일 정부24 ‘연말정산용 주민등록등본 발급 서비스’에서 처음으로 민간 전자서명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고 11일 밝혔다.

 

개정된 전자서명법이 지난해 12월 10일부터 시행됨에 따라 공인인증서 제도가 폐지돼, 민간의 다양한 전자서명에도 동등한 법적 효력이 부여됐다.

 

정부는 지난해 9월부터 '공공분야 전자서명 확대 도입을 위한 시범사업'을 진행했고, 카카오, 통신사PASS, 한국정보인증(삼성PASS), KB국민은행, NHN페이코를 최종 시범사업자로 선정한 바 있다.

 

민간 전자서명은 기존의 공인인증서와 달리 매년 갱신을 필요로 하지 않고, 발급·인증 절차도 보다 간편해 국민의 이용 편의성이 향상될 전망이다.

 

기존의 공동인증서 외 민간 전자서명인 일명 ‘간편인증’을 이용하려면 사전에 시범사업자의 모바일 앱에서 인증서를 발급받아야 한다.

 

행정안전부는 오는 13일부터 ’정부24‘ 연말정산용 주민등록등본 발급 서비스에 민간 전자서명을 적용하고 3월 말에는 ’정부24‘ 전체 서비스에 전면 적용할 예정이다.

 

국세청은 오는 15일 민간 전자서명을 적용한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를 ‘홈택스 홈페이지에 개설‧운영한다.

 

국민권익위원회도 오는 29일부터 온라인 국민참여포털인 ‘국민신문고’에 ‘간편인증 로그인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국민들이 다양한 전자서명을 선택하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전자서명인증의 안전성, 신뢰성 및 보안성 등을 확인해 주는 전자서명 평가·인정제도를 도입해 운영 중이다.

 

과기정통부는 지난해 말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금융보안원,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 등 3개 기관을 전자서명인증사업자 평가기관(이하 ‘평가기관’)으로 신규 선정한 바 있다.

 

 

  • ZDNet Korea 로고
  • 임유경 기자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