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보안 뉴스

보안 및 IT 분야의 최신 뉴스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전해드립니다.

KT, AI·빅데이터로 코로나19 확산 예측 공동 연구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확산예측 연구 얼라이언스 사전 미팅에서 변형균 KT 상무가 발표하고 있다.

 

KT가 '코로나19 확산예측 연구 얼라이언스'를 구축한다.

 

KT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협력, 서울대·건국대·한양대·한국과학기술원(KAIST)·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등 6개 기관과 협력한다.

 

KT는 6개 기관에 유동인구 데이터를 제공하고 인공지능(AI)·빅데이터·수리 모델링 등을 활용해 코로나19 국내 유입 및 지역 확산을 예측하는 연구를 공동 수행한다.

 

6개 기관은 과기정통부와 행안부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국민생활안전 긴급대응연구' 사업 내 코로나19 확산예측 모델 개발 연구를 수행 중이다.

 

코로나19 확산예측 연구는 과기정통부가 운영하는 '데이터 안심구역'에서 이뤄질 예정이다. 데이터 안심구역은 민감할 수 있는 공공기관 및 민간기업 데이터를 안전한 보안 환경에서 연구〃분석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KDATA) 내 조성된 공간이다.

 

김재희 KT 상무는 “코로나19 확산예측 연구 얼라이언스 연구 결과가 범국가적 위기인 코로나19 대응에 효과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전자신문 로고
  • 최종희 기자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