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보안 뉴스

보안 및 IT 분야의 최신 뉴스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전해드립니다.

서울시 "스마트시티 사업에 1조4725억 투입"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13일 시청에서 서울시의 스마트시티 청사진을 설명하고 있다.

 

서울시가 오는 2022년까지 총 1조 4725억 원을 투자해 세계 최고의 스마트시티로 우뚝 서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를 위해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등 4차산업 관련 첨단 기술을 대거 동원해 총 58개 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다.

 

또 2500억원 규모의 스마트시티 펀드도 조성한다.

 

서울시는 이날 시청 본관 3층 대회의실에서 박원순 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스마트시티 서울 추진 계획' 발표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주목되는 사업만 해도 여럿이다. 서울시는 우선 서울 전역에 5만개의 'IoT 센서'를 설치해 도시 데이터를 수집한 뒤 'IoT 공유 주차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또 AI 기술로 기사와 승객을 연결하는 'AI 택시' 서비스도 올해 새로 시작할 계획이다. 오는 7월부터는 상암DMC에서 무인셔틀버스도 운행한다. 

 

세계 처음으로 통합 올인원 커넥티드 차량 단말기도 개발해 1단계로 1600대를 버스에 보급한다. 블록체인 기반 교통결제 시스템도 도입한다. 

 

AI기술을 활용해 질문에 자동으로 답변하는 챗봇(Chatbot)'도 올해 120 다산콜 상담업무(문자)에 시범 적용한 후 확대한다. 민관 공동 빅데이터 플랫폼도 오는 2020년까지 구축한다.

 

공공 와이파이 설치도 늘린다. 서울시 25개 자치구별로 관리 및 운영하고 있는 CCTV 영상정보를 시와 경찰, 소방 등 기관간 서로 공동 활용하는 '스마트서울 안전센터'도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에 연내 운영한다.

 

맥킨지에 따르면 서울시는 세계도시 스마트시티 평가에서 3위를, 싱가포르 에덴연구소 평가에서도 3위를 했다. 하지만 스웨덴 이지파크 평가에서는 21위, 스페인IESE 비즈니스스쿨 평가에서는 7위를 차지한 바 있다.

 

행사에는 서울시 고위 공무원이 대거 배석했고, 최근 서울시 스마트시티 특구로 지정된 양천구와 성동구의 구청장 두 명도 자리를 함께 했다. 

 

시는 이번 '스마트시티 서울' 청사진을 6개 분야(행정, 교통, 안전, 환경, 복지, 경제) 18개 정책과제, 58개 사업으로 구분해 추진한다. 발표는 김태균 서울시 스마트도시정책관이 했다. 분야별 추진 사업 내용을 정리한다. 

 

■교통 분야 주요 사업 

 

오는 2022년까지 이 분야에 총 2421억 원(2018년 282억 원 포함, 2019년은 627억 원)을 쓴다. 총 사업수는 9개다. 

 

▲자율주행 테스트베드 C-ITS 실증: 자율협력 주행 테스트 베드를 조성한다. 또 오는 7월부터 무인셔틀버스를 상암DMC에서 운행한다. 이 버스는 주 4회 이상, 하루에 2회 이상 정기적으로 다닌다. 무료다.

 

이외에 V2X 자율협력 주행 테스트베드(121.4킬로미터)도 조성한다.

 

또 올인원 통합커넥티드 차량 단말기를 개발해 1단계로 1600대 버스에 설치한다. 이 장비는 버스운행관리+교통카드+차량 무선 통신망+안전센서 기능 등을 통합한 것이다. 자율주행 테스트베드 C-ITS 실증 분야 예산은 올해 102억 원 등 2022년까지 총 301억 원(2018년 44억 포함)이다.

 

▲교통빅데이터통합관리체계 구축: 미래 교통의 중심이 될 교통빅데이터 통합관리 체계를 구축, 2021년부터 서비스 한다. 이를 위해 올해는 전략 및 표준화 전략을 수립한다. 시스템 도입은 내년이다. 올해 5억5000만 원 등 2022년까지 총 5억 원을 지원한다. 

 

▲드론 활용 기본 계획 수립: 드론을 활용해 교통망 관리시스템을 만드는 것으로, 올해 정보전략계획(ISP)을 마련한다. 2020~2021년 시스템을 구축한다. 2022년까지 총 예산은 12억 원이다.

 

▲IoT 활용 공유주차장 확대: IoT 활용 공유 주차장을 올해 500면을 대상으로 시범으로 운영한다. 서울시의 거주자 우선 주차면은 총 12만4120면이고, 이중 공유 주차면은 이의 10.5%인 1만3054면이다.

 

실시간 정보교환 수집이 가능한 IoT센서 기반 공유시스템도 올 5월까지 구축한다. 이의 예산은 2022년까지 3억 원이다.  

 

김태균 서울시 스마트도시정책관이 13일 시의 스마트시티 청사진을 발표하고 있다.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불법 주정차 관리: 장애인 전용 주차 공간은 법으로 정해져 있지만 이 곳에 불법으로 주차하는 차량이 늘고 있다. 이를 막기 위해 CCTV 무인 상시 감시 시스템을 설치, 10월부터 운영한다. 설치 지역은 양천구의 모든 공영 주차장과 민영 주차장 일부다.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AI택시 도입: 택시정보시스템(STIS)의 과거 운행이력 자료와 관련 자료의 실시간 택시수요 정보를 예측해 운전자에 제공한다. 5개 법인택시 회사의 380대 택시를 대상으로 시행하고 있는데, 오는 6월 종합 검토후 확대 시행을 결정한다. 

 

▲교통복지 바우처 제도 도입: 블록체인 기반 하이브리드 제로페이 교통요금 결제시스템을 2020년까지 구축하고 2021년부터 바우처 제도를 시행한다. 

 

■안전 분야 주요 사업 

 

▲스마트CCTV 그물망 안전체계 구축: 현재 서울시는 방범용 CCTV를 4만6919대를 운영하고 있다. 이들 CCTV는 자치구의 통합관제세터에서 관리하고 있다. 화질 향상 등 지능형 CCTV로 고도화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이에, 서울시는 2022년까지 178억 원을 들여 얼굴인식 등이 향상된 지능형 CCTV 1만7820대를 확대, 설치한다. 저화질(41만호소) CCTV 4269대는 2020년까지 교체한다. 

 

클라우드 기반 스마트서울 CCTV 안전망(통합플랫폼)도 6월까지 완료한다.

 

▲스마트 횡단보도 구축: 보행중 일어나는 사고 예방을 위해 LED 바닥 신호등 같은 스마트 횡단보도를 시범 운영중인데, 이를 점차 확대한다. 

 

▲맞춤형 스마트 보안등 확대: 지난해 현재 서울시에는 약 2000곳에서 스마트 보안등이 설치, 운영되고 있다. 시는 향후 4년간 2만대의 스마트 보안등을 확대, 설치한다. 

 

▲전통시장 화재안전 강화: 화재에 취약한 전통 시장을 위해 IoT 기반 24시간 화재감시 시스템을 구축한다. 지난해 2개 시장(종루구 신설시장, 용산구 용문시장)에서 시범 운영했는데, 2022년까지 화재안전 D,E급 전통시장 49곳을 대상으로 시스템을 설치한다. 

 

▲한옥마을 24시간 화재감시체계 구축: 한옥마을 731세대를 대상으로 오는 10월까지 화재 등을 감지할 수 있는 IoT 감지기를 무상으로 보급한다. 

 

▲실시간 소방시설 관리 시스템 구축:학교, 유치원, 관공서 등 공공기관 700곳을 대상으로 11월까지 시스템을 구축한다. 

 

▲스마트도시 인프라 관리: 시설물 노후화 급증에 따른 시민 안전 위협과 미래 재정적 압박에 선제적으로 대응기 위해 '서울인프라 다음 100년 프로제트'를 추진한다. 오는 7월까지 빅데이터 분석시스템을, 12월까지 종합계획을 수립한다. 

 

■환경 분야 주요 사업 

 

▲3D기반 버츄얼 서울 구축: 건축물 63만동, 지하철역 등 실내 공간 353곳을 대상으로 3D 기반 버츄얼 시스템을 구축한다. 재난 안전 등 여러 분야에 활용하기 위해서다. 올해 ISP를 수립해 추진한다. 2021년까지 총 77억8300만 원을 투입한다. 

 

▲시민말씀 지도 구축: 생활에 필요하지만 민간이 구축하기 어려운 도시생활지도를 행정정보를 활용해 구축한다. 구축한 자료는 네이버와 카카오 등 민간 지도 포털에 제공한다.

 

▲대기오염 물질배출시설 원격관리: 대기오염물질 배출 시설의 효율적 관리로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하기 위한 것으로, 오는 9월까지 IoT 센싱 장비 개발 및 시스템을 구축한다. 

 

▲악취모니터링 및 원격관리 스마트화: 물재생센터내 공원과 체육시설 주변 17곳에 실시간 악취 모니터링 시스템을 새로 설치한다. 

 

▲마곡밸리 스마트시티시범단지 조성: 와이파이 22개소를 추가로 구축하고, 리빙랩을 운영하는 등 마곡밸리를 디지털단지화하기 위해 오는 2022년까지 77억 원을 투입한다. 

 

■복지 분야 주요 사업 

 

▲홀몸어르신돌봄서비스: 설치가 간편하고 사생활 침해 거부감이 적은 비접촉 무자각 센서인 '스마트 플러그(전력량, 조도)'를 설치해 어르신들의 고독사 예방에 나선다. 1차로 2개 자치구를 대상으로 시범 서비스를 실시한다 

 

▲스마트 헬스케어 시스템 구축: 시민의 건강기록, 의료 기록 등을 블록체인에 저장해 관리한다. 이를 위한 ISP를 올해 수립한다. 내년에는 개인건강기록(PHR) 관리 및 보험금 자동청구 시스템을 완성한다.

 

▲스마트 병원서비스 개발: 블록체인 기반으로 신뢰도와 보안성이 높은 스마트 병원 플랫폼도 구축한다. 올해말까지 시스템 개발을 마친다. 

 

▲시내버스 와이파이 설치: 서울시 인가 시내버스 7405대 중 정부가 지원하는 6000대를 제외한 1405대에 와이파이를 설치한다. 

 

■경제 분야 주요 사업 

 

▲기업참여 스마트시티 사업 추진: 시민, 기업, 전문가가 참여하는 온라인 협업 생태계를 조성한다.

 

▲스마트시티 스타트업 성장 지원:연간 300개의 스마트시티 스타트업을 선정해 지원한다. 일례로 실증 사업에 참여하는 기업 20곳과 스타트업 20곳을 지원한다. 

 

▲스마트시티 펀드 조성: 정부 및 민간과 공동으로 2500억 원 규모 스마트시티 펀드도 만든다. 시가 출연하는 돈은 이중 10~20%고, 정부 모태펀드와 민간 투자금을 유치한다. 

 

▲서울혁신 챌린지 개최: 4차산업혁명 요소기술을 활용해 도시 문제를 해결하는 '챌린지'를 시행한다. 4월말까지 참가자를 모집하고 6월에 평가를 한다. 12월에 결선 평가를 하고 내년에 제품화를 지원한다.

 

■행정 분야 주요 사업 

 

▲IoT 기반 도시데이터 관리시스템 구축: 시 전역에 5만개 IoT 센서를 설치한다. 이중 1만4000개는 도시데이터센터에, 3만6000개는 각 스마트시티 분야에 설치한다. 도시데이터센터는 미세먼지, 소음, 풍향, 진동 등을 측정하는 역할을 한다. 

 

▲공공 빅데이터 통합 저장소 구축: 518개에 달하는 서울시의 행정정보시스템 데이터를 수집, 저장, 활용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컨설팅을 4월말까지 받고, 이후 공공데이터 통합 저장소를 구축한다.

 

▲민관 공동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8개 기업과 빅데이터 개방 협약을 맺고 융합데이터 시범 사업을 올해말까지 추진한다. 지난해 12월 관련 태스크포스를 구성했다. 2021년부터 민관 공동 빅데이터 플랫폼을 서비스한다. 

 

▲디지털 시민시장실 고도화: 디지털 시민시장실은 다양한 시정 정보를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시스템이다. 290개 시스템과 1600만 건 데이터, 1200개 CCTV 정보를 210개로 시각화했다. 앞으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시각화 자료를 추가로 발굴해 제공한다. 

 

▲인공지능 회의록 시스템 구축: 6월에 시범으로 구축해 오픈한다. 성능 개선을 통해 점차 일반 회의로 확대, 적용한다. 

 

▲엠보팅 기반 직접 민주주의 실현: 올 2월 블록체인 기반 엠보팅 시스템을 구축한 바 있다. 앞으로 재건축, 재개발 조합선거에 이를 활용할 예정이다. 

 

▲스마트시티 글로벌 협력: 여러 스마트시티 관련 국제 회의를 개최한다. 오는 10월 1일 여는 서울스마트시티서밋이 대표적이다. 스마트서울컨퍼런스도 10월 1~2일 개최한다. 

 

앞서 서울시는 시가 주도하는 세계도시 간 전자정부 교류를 위한 '세계스마트시티기구(WeGO)'를 결성, 사무국을 맡고 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왼쪽 두번째)과 정원오 성동구청장(맨 오른쪽)도 이번 행사에 참가, 구청의 스마트화를 이야기했다.​

 

  • ZDNet Korea 로고
  • 방은주 기자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