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보안 뉴스

보안 및 IT 분야의 최신 뉴스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전해드립니다.

페이스북, 대규모 데이터 유출 현상금으로 4,300만 원 제공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Facebook)이 자사의 플랫폼에서 데이터가 대규모 유출된 사례를 발견한 사람들에게 현상금 4만 달러(약 4,300만 원)를 걸었다.

페이스북의 최고 보안 책임자 알렉스 스테모스는 해당 현상금 프로그램으로 데이터 악용 사례를 찾아내고 캠브리지 애널리티카(Cambridge Analytica) 스캔들과 같은 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페이스북은 현상금 프로그램에 적합한 보고서를 작성하는 기준도 공개했다. 해당 데이터가 실제로 페이스북 플랫폼에서 수집돼 다른 당사자에게 전달됐다는 직접적인 증거가 있어야 한다. 또한 데이터가 유출된 사용자가 적어도 1만 명 이상이어야 한다. 제출된 보고서는 페이스북의 버그 현상금 전담팀이 면밀히 검토한다. 즉 데이터가 단순히 수집된 것이 아니라 실제로 유출돼 악용됐다는 사실이 증명돼야 한다.

 

페이스북은 이번 데이터 유출 현상금 프로그램이 현재로서는 페이스북에 국한된 것이라고 강조했다. 페이스북의 다른 플랫폼인 인스타그램은 포함되지 않는다.​ 

  • 데일리시큐 로고
  • 배수연 기자
  • Facebook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Twitter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Linked in

    Linked in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 붙여넣기

    블로그나 게시판에 붙여넣기 하실
    수 있습니다.